• 사이트 리뉴얼 했습니다. 불편사항 있으시면 발자국에 남겨주세요.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오타 혹은 오류사항이 있는 게시글에 댓글을 달아주세요. 신고도 환영합니다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맛지마니까야 M019. 두 가지 사유의 경 [Dvedhāvitakkhasutta]

 

M019. 두 가지 사유의 경 [Dvedhāvitakkhasutta] 

 

 

 
19. 두 가지사유의 경 

1. 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 한 때에세존께서는싸밧티의 제따 숲에 있는 아나타삔디까 승원에머물고 계셨다.거기에서 세존께서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 “비구들이여”라고. 그러자비구들도 받들었다.“세존이시여”라고. 세존께서는 이와 같이 말씀 하셨다.
2.“비구들이여, 내가 아직 올바른 깨달음을 바르고 원만하게 깨닫기 이전에 보살이었을 때에나에게 이런 생각이 떠올랐다.
‘나는 거듭 두 부분으로 나눈 뒤에 사유(생각의 떠오름)에 머물러야겠다.'라고.
그래서 비구들이여, 나는 ‘이것이 감각적 쾌락에 대한 욕망에 매인 사유이다. 이것이성냄에 매인 사유이다. 이것이 해코지에 매인 사유이다.’라고 이것을 하나의 부분으로 나누었고,‘이것이감각적 쾌락에 대한 욕망을 떠난 사유이다. 이것이 성냄을 떠난 사유이다. 이것이해코지를떠난사유이다.’라고 이것을 다른 두 번째 부분으로 나누었다.
3. 비구들이여, 이렇게 게으르지 않고 노력하고 단호한 의지를 가지고 머물 때,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매인 사유가 일어났다. 그런 나는 이렇게 철저히 알았다.
'나에게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매인 사유가 일어났다. 이것은 참으로 나도 해로움으로 이끌고, 남도 해로움으로 이끌고, 둘 모두도 해로움으로 이끈다.지혜의 소멸에 속하고, 번뇌를 일으키고,열반을 멀리하게 한다.’라고.
비구들이여, ‘나를 해로움으로 이끈다.’라고 숙고하면 그것이 내게서 사라졌다.
비구들이여, ‘남을 해로움으로 이끈다.’라고 훅고하면 그것이 내게서 사라졌다.
비구들이여, ‘둘 모두를 해로움으로 이끈다.’라고 숙고하면 그것이 내게서사라졌다.
비구들이여, ‘그것이 지혜의 소멸에 속하고, 번뇌를 일으키고 , 열반을 멀리하게 한다.’라고 숙고하면그것이 내게서 사라졌다.
비구들이여, 그런 나는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매인 사유가 일어날 때마다, 이와 같이 나는그것을 버리고 제거하고 끝나게 하였다.
비구들이여, 내가 게으르지 않고 노력하고 단호한 의지를 가지고 머물 때, 성냄에 매인 사유가 일어났다. 그런 나는 이렇게 철저히 알았다.
‘나에게 성냄에 매인 사유가 일어났다. 이것은 참으로 나도 해로움으로 이끌고, 남도 해로움으로 이끌고, 둘 모두도 해로움으로 이끈다. 지혜의 소멸에 속하고 번뇌를 일으키고 열반을 멀리하게 한다.’라고.비구들이여, ‘나를 해로움으로 이끈다.’라고 숙고하면 그것이 내게서 사라졌다.비구들이여, ‘남을 해로움으로 이끈다.’라고 숙고하면 그것이 내게서 사라졌다.비구들이여, ‘둘 모두를 해로움으로 이끈다.’라고 숙고하면 그것이 내게서 사라졌다.비구들이여, ‘그것이 지혜의 소멸에 속하고, 번뇌를 일으키고 , 열반을 멀리하게 한다.’라고 숙고하면 그것이 내게서 사라졌다.비구들이여, 그런 나는 성냄에 매인 사유가 일어날 때마다, 이와 같이 나는 그것을 버리고 제거하고 끝나게 하였다.
비구들이여, 내가 게으르지 않고 노력하고 단호한 의지를 가지고 머물 때, 해코지에 매인 사유가 일어났다. 그런 나는 이렇게 철저히 알았다.
'나에게해코지에 매인 사유가 나에게 일어났다. 이것은 참으로 나도 해로움으로 이끌고, 남도 해로움으로 이끌고, 둘 모두도 해로움으로 이끈다. 지혜의 소멸에 속하고 버뇌를 일으키고 열반을 멀리하게 한다.’라고.비구들이여, ‘나를 해로움으로 이끈다.’라고 숙고하면 그것이 내게서 사라졌다.비구들이여, ‘남을 해로움으로 이끈다.’라고 숙고하면 그것이 내게서 사라졌다.비구들이여, ‘둘 모두를 해로움으로 이끈다.’라고 숙고하면 그것이 내게서 사라졌다.비구들이여, ‘그것이 지혜의 소멸에 속하고, 번뇌를 일으키고, 열반을 멀리하게 한다.’라고 숙고하면, 그것이 내게서 사라졌다.비구들이여, 나에게 해코지에 매인 사유가 일어날 때마다, 이와 같이 나는 그것을 버리고 제거하고 끝나게 하였다.
4. 비구들이여,비구가 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볼 때 마음의 성향이 된다.
비구들이여, 비구가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대한 생각을 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면 감각적 쾌락의 욕망을 떠난 사유를 사라지게 하고,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대한 생각을 많이 사유하게 한다. 그러면 그의 마음은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매인 사유로 기운다.
비구들이여, 비구가 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볼 때 마음의 성향이 된다.
비구들이여, 비구가 성냄에 대한 생각을 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면 성냄을 떠난 사유를 사라지게 하고,, 성냄에 대한 생각을 많이 사유하게 한다. 그러면그의 마음은 성냄에 매인 사유로 기운다.
비구들이여, 비구가 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볼 때 마음의 성향이 된다.
비구들이여, 비구가 해코지에 대한 생각을 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면 해코지를 떠난 사유를 사라지게 하고, 해코지에 대한 생각을 많이 사유하게 한다. 그러면 그의 마음은 해콪에 매인사유로 기운다.
비구들이여, 예를 들어 우기의 마지막 달에, 우기가 끝나는 계절에 곡식이 여물어 수확할 때가 되면 소치는 사람은 소들을 단속할 것이다.그는 소들을 여기저기서 몰아 회초리로 때리고 제지하고 한곳으로 몰고 곡식을 먹지 못하도록 단속할 것이다. 그것은 무슨까닭인가?
비구들이여, 그 소치는 사람이 그렇지 않으면 그 때문에 벌을 받거나 오랏줄에 묶이거나 재산이 몰수되거나비난당한다.
비구들이여, 이와 같이 나는 선하지 않은 법들의 위험과 퇴보와 오염을 보았고, 멀리 떠남(출리)에서 선한 법들의 이익과청정함이 있는 것을
보았다.
5. 비구들이여, 내가 게으르지 않고 노력하고 단호한 의지를 가지고 머물 때, 감각적 쾌락의 욕망을 떠난사유가 일어났다. 그런 나는 이렇게 철저히 알았다.
'나에게 감각적 쾌락에 대한 욕망을 떠난 사유가 일어났다.이것은 참으로 나도 해로움으로 이끌지 않고, 남도 해로움으로 이끌지 않고, 둘 모두도 해로움으로 이끌지 않는다. 지혜를 증진시키고 번뇌를일으키지 않고 열반을 성취하게 한다.’라고.
비구들이여, 밤 동안에 그것을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더라도 그것으로 인해 나는 두려움을 관찰할 수 없었다. 낮 동안에 그것을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더라도 그것으로 인해 나는 두려움을 관찰할 수 없었다. 밤과 낮 동안에 그것을 계속해서 사유하고 지켜보더라도 그것으로 인해 나는 두려움을 관찰할 수 없었다.그러나 지나치게 오랜 시간 동안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면 나의 몸이 피곤해진다. 몸이 피곤해지면 마음이산란해지고, 마음이 산란해지면 마음이 삼매로부터 멀어진다.
비구들이여, 이처럼 나는 안으로 마음을 확립하고 가라앉게 하고 집중하고 삼매에 들었다.그것은 무슨까닭인가? 나의 마음이 산만해지지 않게 함이다.
비구들이여, 내가 게으르지 않고 노력하고 단호한 의지를 가지고 머물 때, 성냄을 떠난 사유가 일어났다. 그런 나는 이렇게 철저히 알았다.
'나에게성냄을 떠난 사유가 일어났다. 이것은 참으로 나도 해로움으로 이끌지 않고, 남도 해로움으로 이끌지 않고, 둘 모두도 해로움으로 이끌지 않는다. 지혜를 증진시키고 번뇌를 일으키지 않고 열반을 성취하게 한다.’라고.비구들이여, 밤 동안에 그것을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더라도 그것으로 인해 나는 두려움을 관찰할 수 없었다. 낮 동안에 그것을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더라도 그것으로 인해 나는 두려움을 관찰할 수 없었다. 밤과 낮 동안에 그것을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더라도 그것으로 인해 나는 두려움을 관찰할 수 없었다. 그러나 지나치게 오랜 시간 동안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면 나의 몸이 피곤해진다. 몸이 피곤해지면 마음이 산란해 지고, 마음이 산란해지면 마음이 삼매로부터 멀어진다.비구들이여, 이처럼 나는 안으로 마음을 확립하고 가라앉게 하고 집중하고 삼매에 들었다. 그것은 무슨 까닭인가? 나의 마음이 산만해지지 않게 함이다.
비구들이여, 내가 게으르지 않고 노력하고 단호한 의지를 가지고 머물 때, 해코지 하지 않음에 대한 사유가 일어났다. 그런 나는 이렇게 철저히 알았다.
'나에게 해코지 하지 않음에 대한 사유가일어났다. 이것은 참으로 나도 해로움으로 이끌지 않고, 남도 해로움으로 이끌지 않고, 둘 모두도 해로움으로 이끌지 않는다. 지혜를 증진시키고 번뇌를 일으키지 않고 열반을 성취하게 한다.’라고.비구들이여, 밤 동안에 그것을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더라도 그것으로 인해 나는 두려움을 관찰할 수 없었다. 낮 동안에 그것을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더라도 그것으로 인해 나는 두려움을 관찰할 수 없었다. 밤과 낮 동안에 그것을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더라도 그것으로 인해 나는 두려움을 관찰할 수 없었다. 그러나 지나치게 오랜 시간 동안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면 나의 몸이 피곤해진다. 몸이 피곤해지면 마음이 산란해지고, 마음이 산란해지면 마음이 삼매로부터 멀어진다.비구들이여, 이처럼 나는 안으로 마음을 확립하고 가라앉게 하고 집중하고 삼매에 들었다. 그것은 무슨 까닭인가? 나의 마음이 산만해지지 않게 함이다.
6. 비구들이여, 비구가 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볼 때 마음의 성향이 된다.
비구들이여, 비구가 감각적 쾌락의 욕망을 떠난 생각을 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면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대한 사유를 사라지게 하고, 감각적 쾌락의 욕망을 떠난 생각을 많이 사유하게 한다. 그러면 그의 마음은 감각적 쾌락의 욕망을 떠난 사유로 기운다.
비구들이여, 비구가 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볼 때 마음의 성향이 된다.
비구들이여, 비구가 성냄을떠난 생각을 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면 성냄에 매인 사유를 사라지게 하고, 성냄을 떠난 생각을 많이 사유하게 한다. 그러면 그의 마음은 성냄을 떠난 사유로 기운다.
비구들이여, 비구가 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볼 때 마음의 성향이 된다.
비구들이여, 비구는 해코지하지 않음에 대한 생각을자주 계속해서 사유하고 계속해서 지켜보면 해코지에 매인 사유를 사라지게 하고, 해코지하지 않음에 대한 생각을 많이 사유하게 한다. 그러면 그의 마음은 해코지하지 않음의 사유로 기운다.
비구들이여, 예를 들어 여름의 마지막 달에 모든 곡식을 마을에서 거두어 들였을 때에소치는 사람은 소들을 단속할 것이다. 나무 아래나 비어 있는 장소에 간 그에게 ‘여기 소들이 있다.’라고 마음챙김을 해야 함이 있을 뿐이다.
비구들이여 이와 같이 '이 법들이 있다'라고 마음챙김을 해야 함이 있을 뿐이다.
7. 비구들이여, 나에게 정진은 확고하여 게으르지 않았고, 마음챙김은 확립되어 잊혀지지 않았고, 몸은 편안하여 피곤하지 않았고,마음은 고요해졌다.
비구들이여, 그런 나는 감각적 쾌락으로부터 멀어지고 선하지 않은 법[不善法]으로부터 멀어져,거친 사유(일으킨 생각.尋)와미세한 사유(지속적인 고찰.伺)을 지닌, 분리됨으로부터 생겨난기쁨[喜.희열]과 즐거움[樂.행복]이 있는첫 번째 선정을 성취했다.
비구들이여, 그런 나는거친 사유와 미세한 사유가 가라앉아, 안으로 고요해지고, 마음이 한 곳에고정되어(心一境性), 거친 사유와 미세한 사유가 없는삼매로부터 생겨난 기쁨과 즐거움이 있는두 번째 선정을 성취했다.
비구들이여, 그런 나는 기쁨을 떠나 평정이 머무는, 마음챙김과 알아차림(正念.正知)을 지녀, 즐거움을몸으로 느끼는, 거룩한 이들이 말하는 바,'평정과 마음챙김을 지녀 즐거움이 머문다.' 고 하는세 번째 선정을 성취했다.
비구들이여, 그런 나는 즐거움이 끊어지고 괴로움이 끊어져, 이전의 기쁨과 근심이 사라진, 괴롭지도즐겁지도 않은, 평정(upekkha.捨)을 통한 마음챙김의 청정[捨念淸淨]을 지닌네 번째 선정을성취했다.
8. 비구들이여, 이와 같이 마음이 삼매를 닦고, 청정하고, 깨끗하고, 흠이 없고, 오염원이 사라지고, 부드럽고, 준비되고, 안정되고, 흔들림이 없는 상태에 이르렀을 때나는 전생에 대해 기억하는 지혜로 마음을 이끌어 내고향하게 했다.나는 전생의 여러 가지 삶의 형태에 관하여 기억했다.
한 생(한번 태어나고), 두 생(두 번 태어나고), 세 생, 네 생, 다섯 생, 열 생, 스무 생, 서른 생,마흔 생, 쉰 생, 백 생, 천 생, 백천 생, 수많은 무너지는(파괴되는) 겁(세계), 수많은 이루어지는(생성되는) 겁, 수많은 무너지고 이루어지는 겁에 대해 기억한다. '거기에서 이름은 이러했고,가문은 이러했고, 피부색(종족)은 이러했고, 음식은 이러했고, 즐거움과 괴로움의 경험은 이러했고,목숨의 마침은 이러했으며, 그와 같이 그곳에서 죽어 저곳에 태어나 거기에서의 이름은 이러했고,가문은 이러했고, 피부색(종족)은 이러했고, 음식은 이러했고, 즐거움과 괴로움의 경험은 이러했고,
목숨의 마침은 이러했으며, 그와 같이 거기에서 죽어 다시 태어났다.'라고. 여러 특징을 지닌,내력을 지닌, 다종 다양한 전생의 거처를 기억했다.
비구들이여, 이것이 내가 밤의 초경에 도달한 첫 번째의 앎(명.明)이다.
비구들이여, 참으로 방일하지 않고 열심히 정진하고 스스로 노력하는 자에게서 이와 같이 무명이사라지자 명지가 생겨났고 어둠이 사라지자 빛이 생겨났다.
비구들이여, 이와 같이 마음이 삼매를 닦고, 청정하고, 깨끗하고, 흠이 없고, 오염원이 사라지고, 부드럽고, 준비되고, 안정되고, 흔들림이 없는 상태에 이르렀을 때나는 마음을 중생들의 죽음과 삶에 관련한 지혜로 마음을이끌어 내고 향하게 했다.
'이와 같이 나는 인간을 뛰어넘은청정한 하늘과 같은 눈으로 중생들을 보았다.
죽어감, 태어남,열등함, 수승함, 아름다운 용모, 추한 용모, 즐거운 곳, 고통스러운 곳에 그대로의 업에 따라가는중생들을 알아 차린다. '참으로 그대들이여, 이러한 중생들은 몸에 의한 악한 행위를 지녔고,말에 의한 악한 행위를 지녔고, 마음에 의한 악한 행위를 지녀 성인을 비방하고, 삿된 견해를지녀 삿된 견해의 업을 받는다. 그들은 몸이 무너져 죽은 후 고통스러운 곳, 비참한 곳, 험난한 곳,지옥에태어난다. 혹은 다시 그대들이여, 이러한 중생들은 몸에 의한 선한 행위를 지녔고, 말에의한 선한 행위를 지녔고, 마음에 의한 선한 행위를 지녀 성인을 비방하지 않고, 바른 견해를지녀 바른견해의 업을 받는다. 그들은 몸이 무너져 죽은 후 좋은 곳에 나아가 하늘의 세계에태어난다.
이와 같이 인간을 뛰어넘은 청정한 하늘과 같은 눈으로 중생들을 보았다. 죽어감, 태어남,열등함, 수승함, 아름다운 용모, 추한 용모, 즐거운 곳, 고통스러운 곳에 그대로의 업에 따라가는중생들을 알아 차렸다.'
비구들이여, 이것이 내가 밤의 이경에 도달한 두 번째의 앎이다.
비구들이여, 참으로 방일하지 않고 열심히 정진하고 스스로 노력하는 자에게서와 같이 무명이사라지자 명지가 생겨났고 어둠이 사라지자 빛이 생겨났다.
비구들이여,이와 같이 마음이 삼매를 닦고, 청정하고, 깨끗하고, 흠이 없고, 오염원이 사라지고, 부드럽고, 준비되고, 안정되고, 흔들림이 없는 상태에 이르렀을 때나는 마음을 번뇌의 소멸에 대한 지혜로 마음을 이끌어 내고향하게 했다.
‘이것이 괴로움이다.’라고 나는 있는 그대로 알았다. ‘이것이 괴로움의 발생이다.’라고 나는 있는 그대로 알았다. ‘이것이 괴로움의 소멸이다.’라고 나는 있는 그대로 알았다. ‘이것이 괴로움의 소멸에 이르는 길이다.’라고 나는 있는 그대로 알았다. ‘이것이 번뇌이다.’라고 나는 있는 그대로 알았다. ‘이것이 번뇌의 발생이다.’라고 나는 있는 그래도 알았다. ‘이것이 번뇌의 소멸이다.’라고 나는 있는 그대로 알았다. ‘이것이 번뇌의 소멸에 이르는 길이다.’라고 나는 있는 그대로 알았다. 내가 이와 같이 알고 이와 같이 보자 감각적 쾌락에 대한 욕망에 의한 번뇌에서 마음이 해탈되었고 존재에 의한 번뇌에서 마음이 해탈되었고 무명에 의한 번뇌에서 마음이 해탈되었다.
비구들이여, 이것이 내가 밤의 삼경에 도달한 세 번째의 앎이다.
비구들이여, 참으로 방일하지 않고 열심히 정진하고 스스로 노력하는 자에게서와 같이 무명이사라지자 명지가 생겨났고 어둠이 사라지자 빛이 생겨났다.
비구들이여, 예를 들면 깊은 숲속에 크고 깊은 호수가 있다. 그 주변에 사슴 무리가 살 것이다. 그 무리의 번영을 바리지 않고 이익을 바라지 않고 안온을 바라지 앟는 어떤 사람이 나타날 것이다. 그는 그 평화롭고 안전하고 기쁨을 주는 길을 막아 버릴 것이다.나쁜 길을 열어 놓고 올가미를 놓거나그물을 설치할 것이다.
비구들이여, 그 사슴 무리는 나중에 역경과 불행에 처할 것이다.
비구들이여, 그러나 그 무리의 번영을 바라고 이익을 바라고 안온을 바라는 어떤 사람이 나타날 것이다. 그는 평화롭고 안전하고 기쁨을 주는 길을 열 것이다.올가미나 그물을제거할 것이다.
비구들이여, 그 사슴 무리는 나중에 번영하고 증가하고 가득하게 될 것이다.
9. 비구들이여, 나의 이 비유는 이익이 되는 법을 위한 것이다.. 그리고 여기에는 이런 의미가 있다.
비구들이여, 크고 깊은 호수는 감각적 쾌락에 대한 욕망을 지칭하는 것이다.
비구들이여, 사슴 무리는중생들을 지칭하는 것이다.
비구들이여, 번영을 바라지 않고 이익을 바라지 않고 안온을 바라지 않은 사람이라는 것은마라를 지칭하는 것이다.
비구들이여, 나쁜 길이라는 것은 여덟 가지의 잘못된 길이니 곧 잘못된 견해, 잘못된 사유, 잘못된언어, 잘못된 행위, 잘못된 생활, 잘못된 정진, 잘못된 새김, 잘못된 집중이다.
비구들이여, 올가미는 쾌락과 탐착을 지칭하는 것이다.
비구들이여, 그물은 무명을 지칭하는 것이다.
비구들이여, 번영을 바라고 이익을 바라고 안온을 바라는 사람이라는 것은 여래·아라한·정등각자를 지칭하는 것이다.
비구들이여, 평화롭고 안전하고 기쁨을 주는 길이라는 것은 여덟 가지의 성스러운 길이니 곧올바른 견해, 올바른 사유, 올바른 언어, 올바른 행위, 올바른 생활, 올바른 정진, 올바른 새김,올바른 집중이다.
10. 비구들이여, 나는 이와 같이 평화롭고 안전하고 기쁨을 주는 길을 열었고, 나쁜 길을 막았고,올가미와 그물을 제거했다.
비구들이여, 제자의 행복을 바라고 연민하는 스승이 해야 하는 것, 연민해야 하는 것을 나는 그대들에게행했다.
비구들이여, 나무 밑이 있다. 빈 집이 있다.
비구들이여, 삼매를 닦아라. 방일하지 말고 나중에 후회하지 말라. 이것이 그대들에게 주는 나의가르침이다.”
11. 이와 같이 세존께서 설하셨디.
세존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자 비구들은 기뻐하며 세존께서 설하신 것을 찬탄하였다.

두 가지 사유의 경이 끝났다.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댓글 쓰기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분류 제목 조회 수
23 맛지마니까야
image
48 1
22 맛지마니까야
image
43 1
맛지마니까야
image
46 0
20 맛지마니까야
image
47 0
19 맛지마니까야
image
33 0
18 맛지마니까야
image
35 0
17 맛지마니까야
image
26 0
16 맛지마니까야
image
31 0
15 맛지마니까야
image
619 0
14 맛지마니까야
image
29 0
13 맛지마니까야
image
42 0
12 맛지마니까야
image
24 0
11 맛지마니까야
image
22 0
10 맛지마니까야
image
35 0
9 맛지마니까야
image
31 0
8 맛지마니까야
image
20 0
7 맛지마니까야
image
30 0
6 맛지마니까야
image
21 0
5 맛지마니까야
image
25 0
4 맛지마니까야
image
27 0
3 맛지마니까야
image
28 0
2 맛지마니까야
image
37 0
1 맛지마니까야
image
3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