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이트 리뉴얼 했습니다. 불편사항 있으시면 발자국에 남겨주세요.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오타 혹은 오류사항이 있는 게시글에 댓글을 달아주세요. 신고도 환영합니다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맛지마니까야 M002. 모든 번뇌의 경

출처 수집자료


M002. 모든 번뇌의 경[Sabbāsavasutta]


맛지마 니까야 [근본법문의 품]
002. 모든 번뇌의 경[Sabbāsavasutta]

 

1. 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 한 때에세존께서는 싸밧티의 제따 숲에 있는 아나타삔디까 승원에머물고 계셨다.거기에서 세존께서는 비구들에게 말씀하셨다. “비구들이여라고. 그러자 비구들도받들었다."존귀하신(세존)이시여라고. 세존께서는 이와 같이 말씀하셨다.

2.“비구들이여, 나는 모든 번뇌를 단속하는 법에 관해 설할 것이다. 듣고 잘 새겨라.내가 설명할 것이다.”

세존이시여, 그렇게 하겠습니다.”라고비구들은 대답했다.

세존께서는 이와 같이 말씀하셨다.

3.“비구들이여, 나는 알고 보는 자의 번뇌들이 소멸한다고 말한다. 알지 못하고 보지 못하는 자의 번뇌들이 소멸한다고 말하지 않는다.

비구들이여, 그러면 무엇을 알고 무엇을 보는 자의 번뇌들의 소멸을 나는 말하는가?

이치에 맞게 주의를 기울이는 것(여리작의. 如理作意)과 이치에 맞지 않게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있다.

비구들이여, 이치에 맞지 않게 주의를 기울이면 아직 생겨나지 않은 번뇌가 생겨나고 생겨난번뇌는 더욱 증가한다. 그러나 이치에 맞게 주의를기울이면 아직 생겨나지 않은 번뇌는 생겨나지않고 이미 생겨난 번뇌는 끊어진다.

4. 비구들이여, ()으로써(봄을 원인으로) 없애야 할 번뇌들이 있다.

단속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들이 있다.

수용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들이 있다.

감내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들이 있다.

피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들이 있다.

버림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들이 있다.

닦음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들이 있다.

5. 비구들이여, 봄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란 무엇인가?

비구들이여, 여기에 거룩한 이를 알아보지 못하고 거룩한 가르침을 알지 못하고 거룩한 가르침을배우지 못한 무지한 범부가 있다. 그는 훌륭한 스승을 알아보지 못하고 훌륭한 스승의 가르침을알지 못하고 훌륭한 스승의 가르침을 배우지 못한다.

그는 주의를 기울여야 할 것에 대해 분명히 알지 못하고, 주의를 기울이지 말아야 할 것에 대해 분명히 알지 못한다.그는 주의를 기울여야 할 것이 무엇인지 분명히 알지 못하고, 주의를 기울이지 말아야 할 것이 무엇인지 분명히 알지 못하기 때문에, 주의를 기울이지 말아야 할 것들을 사고(思考)하고, 주의를 기울여야 할 것들을 사고(사유)하지않는다.

비구들이여, 어떤 (이치에 맞게) 주의를 기울이지 않아야 하는 법들을 사고하는가?

비구들이여, 어떠한 것들에 주의를 기울이면, 아직 생겨나지 않은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의한번뇌가 생겨나고, 이미 생겨난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의한 번뇌가 증가하고, 아직 생겨나지 않은존재에 의한 번뇌가 생겨나고, 이미 생겨난 존재에 의한 번뇌가 증가하고, 아직 생겨나지 않은

무명에 의한 번뇌가 생겨나고, 이미 생겨난 무명에 의한 번뇌가 증가한다.

비구들이여, 주의를기울이지 않아야 하는 이런 법들을 사고한다.

비구들이여, 어떤 (이치에 맞게)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법들을 사고하지 않는가?

비구들이여, 어떠한 것들에 주의를 기울이면, 아직 생겨나지 않은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의한번뇌가 생겨나지 않고, 이미 생겨난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의한 번뇌가 끊어지고, 아직 생겨나지않은 존재에 의한 번뇌가 생겨나지 않고, 이미 생겨난 존재에 의한 번뇌가 끊어지고, 아직 생겨나지않은 무명에 의한 번뇌가 생겨나지 않고, 이미 생겨난 무명에 의한 번뇌가 끊어진다.

비구들이여,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이런 법들을 사고하지 않는다.

비구들이여, 주의를 기울이지 않아야 하는 법들에 대해서 주의를 기울이고,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법들에 대해서 주의를기울이지 않음으로써, 아직 생겨나지 않은 번뇌가 생겨나고, 이미 생겨난 번뇌가 성장한다.그는 이와 같이 이치에 맞지 않게 사고(사유)한다.

'나는 과거세에 있었을까?

나는 과거세에 없었을까?

나는 과거세에 무엇이었을까?

나는 과거세에 어떻게 지냈을까?

나는 과거세에 무엇이었다가 무엇이 되었을까?

나는 미래세에 존재할까?

나는 미래세에 존재하지 않을까?

나는 미래세에 무엇이 될까?

나는 미래세에 어떻게 존재할까(지낼까)?

나는 미래세에 무엇이 되었다가 무엇이 될까?

또는 현세에 이것에 대해 의심한다.

나는 있는가?

나는 없는가?

나는 무엇으로 있는가?

나는 어떻게 있는가?

이 존재는 어디서 왔는가?

어디로 가는 존재가 될까?'라고.

이와 같이 이치에 맞지 않게 주의를 기울이면, 여섯 가지 견해 가운데 하나의 견해가 생겨난다.

나의 자아는 있다.’라는 견해가 실제로 확고하게 생겨난다. ‘나의 자아는 없다.’라는 견해가실제로 확고하게 생겨난다. ‘자아에 의해서 자아를 지각한다.’라는 견해가 실제로 확고하게생겨난다. ‘자아에 의해서 무아를 지각한다.’라는 견해가 실제로 확고하게 생겨난다.‘무아에 의해서 자아를 지각한다.’라는 견해가 실제로 확고하게 생겨난다.

또는 이와 같이 나의 이 자아는 말하고 느끼고 여기저기서 선악의 행위에 대한 과보를 체험하는데,그 나의 자아는 항상하고 상주하고 변화하지 않고 영원히 존재할 것이다.’라는견해가 있다.

비구들이여, 이것을 견해에 의한 집착, 견해에 의한 편향됨, 견해에 의한 어려움, 견해에 의한 장애,견해에 의한 속박, 견해에 의한 분쟁, 견해에 의한 매임이라고 부른다.

비구들이여, ‘견해의 족쇄에 묶인 배우지 못한 범부는 태어남·늙음과 죽음·슬픔·비탄·고통·근심·번민에서 벗어나지 못하므로 괴로움에서 벗어나지 못한다.’고 나는 말한다.

비구들이여, 여기에 거룩한 이를 알아보고 거룩한 가르침을 알고 거룩한 가르침을 배우며,훌륭한 스승을 알아보고 훌륭한 스승의 가르침을 알고 훌륭한 스승의 가르침을 배운 성스러운제자가 있다.

그는 (이치에 맞게)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법들을 분명히 알고, 주의를 기울이지 말아야 하는 법들을 분명히 안다.그는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법들을 분명히 알고, 주의를 기울이지 말아야 하는 법들을 분명히알기 때문에 주의를 기울이지 말아야 하는 법들을 사고하지 않고,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법들을 사고한다.

비구들이여, 어떤 주의를 기울이지 않아야 하는 법들을 사고하지 않는가?

비구들이여, 어떠한 법들에 주의를 기울이면, 아직 생겨나지 않은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의한번뇌가 생겨나고, 이미 생겨난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의한 번뇌가 증가하고, 아직 생겨나지 않은존재에 의한 번뇌가 생겨나고, 이미 생겨난 존재에 의한 번뇌가 증가하고, 아직 생겨나지 않은

무명에 의한 번뇌가 생겨나고, 이미 생겨난 무명에 의한 번뇌가 증가한다.

비구들이여, 이런 주의를 기울이지 않아야 하는 법들을 사고하지 않는다.

비구들이여, 어떤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법들을 사고하는가?

비구들이여, 어떠한 것들에 주의를기울이면, 아직 생겨나지 않은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의한번뇌가 생겨나지 않고, 이미 생겨난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의한 번뇌가 끊어지고, 아직 생겨나지않은 존재에 의한 번뇌가 생겨나지 않고, 이미 생겨난 존재에 의한 번뇌가 끊어지고, 아직 생겨나지않은 무명에 의한 번뇌가 생겨나지 않고, 이미 생겨난 무명에 의한 번뇌가 끊어진다.

비구들이여, 이런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법들을 사고한다.

비구들이여, 주의를 기울이지 않아야 하는 법들을 주의를 기울이지 않고,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법들을 주의를 기울임으로써 아직 생겨나지 않은 번뇌가 생겨나지 않고, 이미 생겨난 번뇌가 끊어진다.

그는 이와 같이 이것은 괴로움이다.’라고 이치에 맞게 사고를 하고, ‘이것은 괴로움의 일어남이다.’라고 이치에 맞게 사고를 하고, ‘이것은 괴로움의 소멸이다.’라고 이치에 맞게 사고를 하고, ‘이것은 괴로움의 소멸에 이르는 길이다.’라고 이치에 맞게 사고를 한다.이와 같이 이치에 맞게 주의를 기울임으로써 세 가지 족쇄, 즉 몸이 있다는 견해, 의심, 삿된 규범과계에 대한 족쇄를 끊어버린다.

비구들이여, 이것을 봄으로써 없애야 하는 번뇌들이라고 한다."

6. 비구들이여, 단속함(제어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란 어떠한 것인가?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지혜롭게 숙고하여시각작용(眼根)을 잘 단속하면서 머문다.

비구들이여, 시각작용을 잘 단속하지 못하면서 머무는 자에게는 고뇌와 뜨거움(열기)을 가져오는 번뇌들이 일어날 것이다.

시각작용을 잘 단속하면서 머무는 자에게는 그러한 고뇌와 뜨거움을 가져오는 번뇌들이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지혜롭게 숙고하여 청각작용(耳根)을 잘 단속하면서 머문다.

비구들이여, 청각작용을 잘 단속하지 못하면서 머무는 자에게는 고뇌와 뜨거움을 가져오는 번뇌들이 일어날 것이다.

청각작용을 잘 단속하면서 머무는 자에게는 그러한 고뇌와 뜨거움을 가져오는 번뇌들이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지혜롭게 숙고하여 후각작용(鼻根)을 잘 단속하면서 머문다.

비구들이여, 후각작용을 잘 단속하지 못하면서 머무는 자에게는 고뇌와 뜨거움을 가져오는 번뇌들이 일어날 것이다.
후각작용을 잘 단속하면서 머무는 자에게는 그러한 고뇌와 뜨거움을 가져오는 번뇌들이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지혜롭게 숙고하여 미각작용(舌根)을 잘 단속하면서 머문다.

비구들이여, 미각작용을 잘 단속하지 못하면서 머무는 자에게는 고뇌와 뜨거움을 가져오는 번뇌들이 일어날 것이다.
미각작용을 잘 단속하면서 머무는 자에게는 그러한 고뇌와 뜨거움을 가져오는 번뇌들이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지혜롭게 숙고하여 촉각작용(身根)을 잘 단속하면서 머문다.

비구들이여, 촉각작용을 잘 단속하지 못하면서 머무는 자에게는 고뇌와 뜨거움을 가져오는 번뇌들이 일어날 것이다.
후각작용을잘단속하면서머무는자에게는그러한고뇌와뜨거움을가져오는번뇌들이일어나지않을것이다.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지혜롭게 숙고하여 식별작용(意根)을 잘 단속하면서 머문다.

비구들이여, 식별작용을 잘 단속하지 못하면서 머무는 자에게는 고뇌와 뜨거움을 가져오는 번뇌들이 일어날 것이다.
후각작용을잘단속하면서머무는자에게는그러한고뇌와뜨거움을가져오는번뇌들이일어나지않을것이다.

비구들이여, 잘 단속하지 못하면 고뇌와 뜨거움에 가득 찬 번뇌가 일어날 것이고, 잘 단속하면 고뇌와 뜨거움에 가득찬 번뇌가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비구들이여, 이것을 단속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라고 한다.

7. 비구들이여, 수용함으로써 없애 할 번뇌란 어떠한 것인가?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추위를 막고 더위를 막거나 모기, 바람, 뙤약볕, 파충류와의 닿음을 막거나수치스러운 곳을 가리기 위하여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의복을 수용한다.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이것은 맛을 즐기기 위함도 아니며, 치장을 위해서도 아니고, 장식을 위해서도 아니며, 단지 이몸을 유지하고 해를 입지 않도록 하고 청정한 삶을 살기 위한 것이다.그래서 나는 배고픔의 오래된 생각은 사라지고 배부름의 새로운 생각을 일으키지 않는다. 이것으로

나는허물없이 안온하게 살리라.'라고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음식을 수용한다.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추위를 막고 더위를 막거나, 날파리, 모기, 바람, 뙤약볕, 파충류와의접촉을 막거나 기후의 변화에서 생기는 위험을 없애고, 홀로 머묾을 위하여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처소를 수용한다.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이미 생겨난 고통스러운 느낌을 물리치고, 병 없음을 얻기 위하여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필수약품을 수용한다.

비구들이여, 수용하지 않으면 고뇌와 뜨거움이 가득 찬 번뇌가 생겨날 것이지만, 수용하면 고뇌와 뜨거움이 가득 찬번뇌가 생겨나지 않는다.

비구들이여, 이것들을 수용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라고 한다.

8. 비구들이여, 감내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란 무엇인가?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추위와 더위와, 굶주림과 목마름과 , 날파리, 모기, 바람, 뙤약볕, 파충류와 닿음을 감내하고, 거친 말과 악의적으로 표현된 말을 감내하고, 몸에 생겨난 괴롭고 날카롭고 거칠고 찌르고 불쾌하고 마음에 들지 않고 생명을 위협하는 갖가지 느낌들을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감내한다.

비구들이여, 감내하지 않으면 고뇌와 뜨거움에 가득 찬 번뇌가 생겨날 것이다. 감내하면 고뇌와 뜨거움이가득 찬 번뇌가 생겨나지 않을 것이다.

비구들이여, 이것들을 감내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라고 한다.

9. 비구들이여, 피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란 무엇인가?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사나운 코끼리를 피하고 사나운 말을 피하고,사나운 소를 피하고, 사나운 개를 피하고, , 나무등걸,, 가시덤불, 협곡, 절벽, 더러운 웅덩이, 더러운 물구덩이를 피한다.그리고 앉기에 적당하지 않은 자리, 행동하기에 적당하지 않은 장소, 현명한 동료 비구들을 나쁜 형편에 처하게 할 수 있도록 교제하는 그 나쁜 동료들을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피한다.

비구들이여, 피하지 않으면 고뇌와 뜨거움에 가득 찬 번뇌가 생겨날 것이다. 피하면 고뇌와 뜨거움이 가득 찬 번뇌가 생겨나지 않을 것이다.

비구들이여, 이것들을 피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라고 한다.

10. 비구들이여, 버림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란 무엇인가?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이미 생겨난 감각적 쾌락의 욕망에 매인사유를 생겨나게 두지 않고 버리고 제거하고 끝내버리고 없애버리며, 이미 생겨난 분노에 매인사유를 생겨나게 두지 않고버리고 제거하고 끝내버리고 없애버리며, 이미 생겨난 폭력에 매인 사유를 생겨나게 두지 않고버리고 제거하고 끝내버리고 없앤다. 그리고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계속적으로 일어나는 삿되고 선하지 않은 법들을 생겨나게 두지 않고 버리고 제거하고 끝내버리고 없앤다.

비구들이여, 제거하지 않으면 고뇌와 뜨거움에 가득 찬 번뇌가 생겨날 것이지만, 제거하면 고뇌와 뜨거움에 가득 찬번뇌가 생겨나지 않을 것이다.

비구들이여, 이것들을 버림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라고 한다.

11. 비구들이여, 닦음(수행)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란 무엇인가?

비구들이여, 여기 비구는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분리됨에 의지하고, 탐냄의 떠남에 의지하고, 소멸에 의지하여 내놓음에 이르는 마음챙김으로 이루어진 깨달음의 요소를 닦는다.

여기 비구는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분리됨에 의지하고, 탐냄의 떠남에 의지하고, 소멸에 의지하여 내놓음에 이르는 법에 대한 선별로 이루어진 깨달음의 요소를 닦는다.

여기 비구는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분리됨에 의지하고, 탐냄의 떠남에 의지하고, 소멸에 의지하여 내놓음에 이르는 정진으로 이루어진 깨달음이 요소를 닦는다.

여기 비구는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분리됨에 의지하고, 탐냄의 떠남에 의지하고, 소멸에 의지하여 내놓음에 이르는 기쁜(희열)으로 이루어진 깨달음의 요소를 닦는다.

여기 비구는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분리됨에 의지하고, 탐냄의 떠남에 의지하고, 소멸에 의지하여 내놓음에 이르는 편안함으로 이루어진 깨달음의 요소를 닦는다.

여기 비구는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분리됨에 의지하고, 탐냄의 떠남에 의지하고, 소멸에 의지하여 내놓음에 이르는 삼매로 이루어진 깨달음의 요소를 닦는다.

여기 비구는 이치에 맞게 숙고하면서, 분리됨에 의지하고, 탐냄의 떠남에 의지하고, 소멸에 의지하여 내놓음에 이르는 평정으로 이루어진 깨달음의 요소를 닦는다.

비구들이여, 닦지 않으면 고뇌와 뜨거움에 가득 찬 번뇌가 생겨날 것이지만, 닦으면 고뇌와 뜨거움에 가득 찬 번뇌가 생겨나지 않을 것이다.

비구들이여, 이것들을 닦음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라고 한다.

12. 비구들이여, 비구가 봄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를 봄으로써 없애야 한다. 단속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를 단속함으로써 없애야 한다. 수용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를 수용함으로써 없애야 한다. 감내함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를 감내함으로써 없애야 한다. 피함으로써 업애야 할 번뇌를 피함으로써 없애야 한다. 버림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를 버림으로써 없애야 한다. 닦음으로써 없애야 할 번뇌를 닦음으로써 없애야 한다.

비구들이여, 이를 일러 그 비구는 모든 번뇌를 단속하여 머물고, 갈애를 끊어 버렸고, 족쇄를 풀어 버렸고, 자만을 바르게 통찰했고, 마침내 괴로음을 끝낸 자라고 불린다.

13. 이와 같이 세존께서 설하셨다.

세존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자 비구들은 기뻐하며 세존께서 설하신 것을 찬탄하였다.

모든 번뇌의 경이 끝났다.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댓글 쓰기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분류 제목 조회 수
91
image
0 0
90
image
0 0
89
image
0 0
88 맛지마니까야
image
0 0
87 맛지마니까야
image
1 0
86 맛지마니까야
image
0 0
85 맛지마니까야
image
0 0
84 맛지마니까야
image
128 0
83 맛지마니까야
image
1 0
82 맛지마니까야
image
10 0
81 맛지마니까야
image
4 0
80 맛지마니까야
image
1 0
맛지마니까야
image
3 0
78 맛지마니까야
image
1 0
77 맛지마니까야
image
3 0
76 맛지마니까야
image
2 0
75 맛지마니까야
image
2 0
74 맛지마니까야
image
3 0
73 맛지마니까야
image
2 0
72 맛지마니까야
image
0 0
71 맛지마니까야
image
1 0
70 맛지마니까야
image
0 0
69 숫타니파타-집경
image
1 0
68 디가니까야
image
4 0
67 디가니까야
image
0 0
66 이띠붓따까-여시어경
image
2 0
65 디가니까야
image
0 0
64 디가니까야
image
0 0
63 디가니까야
image
1 0
62 디가니까야
image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