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타 혹은 오류사항이 있는 게시글에 댓글을 달아주세요. 신고도 환영합니다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목록
  • 아래로
  • 위로

해수관음에게

 

당신 보면 하고 싶은 말 오직 한마디

오래도록 안고 싶다
찬 돌에 온기 돌 때까지


(홍사성·시인, 1951-)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