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이트 리뉴얼 했습니다. 불편사항 있으시면 발자국에 남겨주세요.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오타 혹은 오류사항이 있는 게시글에 댓글을 달아주세요. 신고도 환영합니다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사찰 법당에서 행해지는 의례 의식의 가장 표준화된 내용 [조계종 기준]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태고보우 [부록] 5. 개당방(開堂榜)

출처 수집자료,조계종제공
구분 독송용-한글

5. 개당방(開堂榜)

 

 

강서원주로 청천산연수선사 장로 선남순중(江西 袁州路 淸泉山 延壽禪寺 長老 善南詢仲) 지음

 

 대원국(大元國) 대도 영녕선사에서는 태자(太子)의 생신을 만나, 삼가 성지(聖旨)를 받들어 고려국 만수선사를 중흥한 주지 태고화상에게 종문의 가르침을 연설케 하고 방(榜)을 붙입니다.

 위의 일로 바라나이다.

 오색 구름의 수레가 알록달록한 용에 매인 듯하니 진실로 상서로운 기운을 우러르며, 한 가닥 향 연기가 법계에 오르매 우뢰 같은 소리가 진동합니다. 꽃비는 어지러이 날리고 바람과 구름은 경사스레 모이는데, 대지에는 산하의 기운이 빼어나고 일양(一陽)은 초목의 싹을 틔웁니다. 지팡이와 신발이 남으로 찾아가매 어찌 만리 길을 고되다 하겠으며, 인연따라 북으로 법을 펼침이 비로소 평생에 이루어졌습니다. 석옥(石屋)노스님과 기연이 맞아 태고에게 본분의 수단을 보이고, 스승이라 일컬어지는 자리에 앉아 불자를 세워 마군을 항복받았습니다. 그리하여 물과 육지는 적셔주는 덕에 젖고, 사람과 하늘은 훌륭한 기쁨을 함께 누립니다. 서(書)는 문(文)을 같이하고 차(車)는 궤(軌)를 같이하매 태평을 함께 즐기고 하수(河水)에서는 도(圖)가 나오고 낙수(洛水)에서는 서(書)가 나오매 모두 다 치화(治化)를 노래합니다. 한 사람에게 경사 있으매, 온갖 복이 따라 옵니다.

 이상의 일로 삼가 바라노니 삼보(三寶)는 밝게 아시고 용천(龍天)도 밝게 살피소서.

 

        지정(至正) 7년 정해 11월 24일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댓글 쓰기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