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이트 리뉴얼 했습니다. 불편사항 있으시면 발자국에 남겨주세요.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오타 혹은 오류사항이 있는 게시글에 댓글을 달아주세요. 신고도 환영합니다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듣기 기능 사용시, 음파이미지가 보일때까지 기다려주신후 재생버튼 눌러주세요.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법화산림기도 [독송용] 묘법연화경 제26 다라니품

출처 수집자료
구분 독송용-우리말
읽어드림 듣기 가능
묘법연화경 다라니품 제이십육 ① 이 때에 약왕보살께서 곧 자리로부터 일어나시어 웃옷을 벗어서 한 쪽으로 하시어 오른쪽 어깨를 드러내시고, 부처님을 향하여 합장하시고 부처님께 아뢰어 말씀드리되, 『세존이시여, 만약 착한 남자, 착한 여인으로 능히 법화경을 받아 가지는 자가 있어서, 만약 읽고 외워서 통리하거나, 만약 경권을 써서 베끼면, 얼마만한 바의 복을 얻사옵니까.
』 하시니, 부처님께옵서 약왕에게 이르시되, 『만약 어떤 착한 남자, 착한 여인이 팔백만억 나유타 항하사들의 모든 부처님께 공양하면, 너의 뜻에는 어떠하겠느냐.
그 얻는 바의 복이 어찌 많다 하지 않겠느냐.
』 『심히 많사옵니다.
세존이시여.
』 부처님께옵서 말씀하시되, 『만약 착한 남자, 착한 여인이 능히 이 경의 이에 네 구절의 한 게송을 받아 가짐에 이르러서, 읽고 외우며 뜻을 알고 설함과 같이 닦아 행하면, 공덕은 심히 많으니라.
』 이 때에 약왕보살께서 부처님께 아뢰어 말씀하시되, 『세존이시여, 제가 지금 마땅히 법을 설하는 자에게 다라니주를 주어서 지키고 두호하오리다.
』 하시고, 곧 주를 설하시어 말씀하시되, 안니 만니 마녜 마마녜 지례 자리제 샤마 샤리다위 선제 목제 목다리 사리 아위사리 상리 사리 사예 아사예 아기니 선제 샤리 다라니 아로가바사파자빅사니 녜비제 아변다라녜리제 아단다파례수지 구구례 모구례 아라례 파라례수가차 아삼마삼리 붓다비기리질제 달마파리차뎨 승가녈구사녜 바사바사수지 만다라 만다라사야다 우루다 우루다교사랴 악사라 악사야다야 아바로 아마야나다야 『세존이시여, 이 다라니 신주는 육십이억 항하사들의 모든 부처님께옵서 설하신 바이시니, 만약 이 법사를 침노하고 헐뜯는 자가 있으면, 곧 이 모든 부처님을 침노하고 헐뜯은 것이 되옵니다.
』 때에 석가모니 부처님께옵서 약왕보살을 칭찬하시어 말씀하시되, 『착하고 착하도다.
약왕이여, 너는 이 법사를 불쌍히 생각하여 호위하고 보호하는 까닭으로 이 다라니를 설하니, 모든 중생을 넉넉히 이익되게 하는 바가 많으리라.
』 하셨소이다.
이 때에 용시보살께서 부처님께 아뢰어 말씀하시되, 『세존이시여, 저도 또한 법화경을 읽고 외우며 받아서 가지는 자를 호위하며 보호하기 위하여 다라니를 설하오리다.
만약 이 법사가 이 다라니를 얻으면, 만약 야차며, 만약 나찰이며, 만약 부단나와, 만약 길자와, 만약 구반다와, 만약 아귀들이 엿보아 그의 잘못을 구할지라도, 능히 편리를 얻을 수 없게 하오리다.
』 하시고, 곧 부처님 앞에서 이에 주를 설하시어 말씀하시되, 자례 마하자례 우지 목지 아례 아라바제 녈례제 녈례다바제 이지니 위지니 지지니 녈례지니 녈리지바지 『세존이시여, 이 다라니 신주는 항하사들의 모든 부처님께옵서 설하신 바이시오며, 또한 모두 따라서 기뻐하신 것이오니, 만약 이 법사를 침노하고 헐뜯는 자가 있으면, 곧 이 모든 부처님을 침노하고 헐뜯은 것이 되옵니다.
』 ② 이 때에 비사문천왕인 세상을 지키는 자가 부처님께 아뢰어 말하되, 『세존이시여, 저도 또한 중생을 불쌍히 생각하여 이 법사를 호위하고 보호하기 위한 까닭으로 이 다라니를 설하오리다.
』 하고, 곧 주를 설하여 말씀하시되, 아리 나리 노나리 아나로 나리 구나리 『세존이시여, 이 신주로써 법사를 호위하여 보호하고, 저도 또한 스스로 마땅히 이 경을 가진 자를 호위하고 보호하여, 백 유순 안으로 하여금 모든 쇠약함과 병듦이 없게 하오리다.
』 이 때에 지국천왕이 이 모임 가운데 있으면서, 천만억 나유타 건달바의 무리에게 더불어 공손히 공경되어 에워 둘러싸이어, 부처님 거처의 앞으로 나아가서, 합장하고 부처님께 아뢰어 말하되, 『세존이시여, 저도 또한 다라니 신주로써 법화경을 가지는 자를 호위하고 보호하오리다.
』 하고, 곧 주를 설하여 말씀하시되, 아가녜 가녜 구리 건다리 전다리 마등기 상구리 부루사니 알디 『세존이시여, 이 다라니 신주는 사십이억의 모든 부처님께옵서 설하신 바이시니, 만약 이 법사를 침노하고 헐뜯는 자가 있으면, 곧 이 모든 부처님을 침노하고 헐뜯은 것이 되옵니다.
』  이 때에 나찰녀들이 있으니,  첫째 이름은 남바요, 둘째 이름은 비남바요,  셋째 이름은 곡치요, 넷째 이름은 화치요,  다섯째 이름은 흑치요, 여섯째 이름은 다발이요,  일곱째 이름은 무염족이요, 여덟째 이름은 지영락이요,  아홉째 이름은 고제요, 열째 이름은 탈일체중생정기이었소이다.
이 십나찰녀가 귀자모와 더불고 아울러 그 아들과 그리고 또 거느린 무리와 함께 부처님 거처에 나아가서, 같은 소리로 부처님께 아뢰어 말씀드리되, 『세존이시여, 저희들도 또한 법화경을 읽고 외우며 받아서 가지는 자를 호위하고 보호하여, 그 쇠약함과 병듦을 없애 주고자 하나이다.
만약 엿보아 법사의 잘못을 구하는 자가 있으면 편리를 얻지 못하게 하오리다.
』 하고, 곧 부처님 앞에서 주를 설하여 말씀하시되, 이제리 이제민 이제리 아제리 이제리 니리 니리 니리 니리 니리 루혜 루혜 루혜 루혜 다혜 다혜 다혜 도혜 로혜 『차라리 저의 머리 위에 오르게 할지언정 법사를 뇌롭게 하는 것을 없애오리다.
만약 야차나, 만약 나찰이나, 만약 아귀나, 만약 부단나나, 만약 길자나, 만약 비타라나, 만약 건타나, 만약 오마륵가나, 만약 아발마라나, 만약 야차길자나, 만약 인길자나, 만약 열병으로, 만약 하루나, 만약 이틀이나, 만약 사흘이나, 만약 나흘이나, 이에 이레에 이르는 것이거나, 만약 항상의 열병이거나, 만약 남자 형상이나, 만약 여자 형상이나, 만약 사내아이의 형상이나, 만약 계집아이의 형상이 이에 꿈 가운데 이를지라도, 또한 다시 뇌롭게 하는 것을 없애오리다.
』 하고, 곧 부처님의 앞에서 게송으로 설하여 말씀드리되,  만약 제 주문을 따르지 않고, 법을 설하시는 자를  뇌롭게 하고 어지럽게 하는 자는 머리를 깨어서  일곱으로 조각을 내어 아리수 가지와 같이 하리며,  부모를 죽인 죄와 같이 하고, 또한 기름 짤 때의 허물과,  말과 저울로 사람에게 거짓말하거나 속이는 것과,  조달이가 승가를 깨뜨린 죄와 같이 하리니,  이 법사를 범하는 자는 마땅히 이와 같은  벌 내림을 얻으리이다.
모든 나찰녀가 이 게송을 설하여 마치고는 부처님께 아뢰어 말씀드리되, 『세존이시여, 저희들도 또한 마땅히 몸으로 스스로, 이 경을 받아서 가지고 읽고 외우며 닦아 행하는 자를 호위하여 보호하고, 편안하게 의지함을 얻게 하며, 모든 쇠약함과 병듦을 떠나게 하고, 모든 독약이 사라지게 하오리다.
』 부처님께옵서 모든 나찰녀에게 이르시되, 『착하고 착하도다.
너희들이 다만 능히 법화의 이름만 받아서 가지는 자를 호위하고 보호하여도 복은 가히 헤아리지 못하거늘, 어찌 하물며 흡족하게 갖추어 받아서 가지고 경권에 공양하되, 꽃과 향과 영락과 가루향과 바르는 향과 사르는 향과, 부처님과 보살의 위엄과 덕을 표시하는 장엄도구인 깃발 과, 천개와 재주와 음악과, 가지가지의 등불을 켜되, 차조기등과 기름등과 모든 향기름의 등과 소마나꽃기름의 등과 첨복꽃기름의 등과 바사가꽃기름의 등과 우발라꽃기름의 등인, 이와 같은 것들의 백천 가지로 공양하는 자를 호위하고 보호함이랴.
고제여, 너희들과 그리고 또 거느린 무리는 응당 마땅히 이와 같은 법사를 호위하여 보호할지니라.
』 이 다라니품을 말씀하실 때에 육만 팔천 사람은 나지도 없어지지도 않는 참된 법의 본바탕을 깨달아 알고 편안히 머물러 움직이지 않음 을 얻었소이다.
재생 일시정지 정지

 

 

   
  

묘법연화경 다라니품 제이십육

① 이 때에 약왕보살께서 곧 자리로부터 일어나시어 웃옷을 벗어서 한 쪽으로 하시어 오른쪽 어깨를 드러내시고, 부처님을 향하여 합장하시고 부처님께 아뢰어 말씀드리되, 『세존이시여, 만약 착한 남자, 착한 여인으로 능히 법화경을 받아 가지는 자가 있어서, 만약 읽고 외워서 통리하거나, 만약 경권을 써서 베끼면, 얼마만한 바의 복을 얻사옵니까.』 하시니, 부처님께옵서 약왕에게 이르시되, 『만약 어떤 착한 남자, 착한 여인이 팔백만억 나유타 항하사들의 모든 부처님께 공양하면, 너의 뜻에는 어떠하겠느냐. 그 얻는 바의 복이 어찌 많다 하지 않겠느냐.』

『심히 많사옵니다. 세존이시여.』

부처님께옵서 말씀하시되, 『만약 착한 남자, 착한 여인이 능히 이 경의 이에 네 구절의 한 게송을 받아 가짐에 이르러서, 읽고 외우며 뜻을 알고 설함과 같이 닦아 행하면, 공덕은 심히 많으니라.』

이 때에 약왕보살께서 부처님께 아뢰어 말씀하시되, 『세존이시여, 제가 지금 마땅히 법을 설하는 자에게 다라니주를 주어서 지키고 두호하오리다.』 하시고, 곧 주를 설하시어 말씀하시되,

"안니 만니 마녜 마마녜 지례 자리제 샤마 샤리다위 선제 목제 목다리 사리 아위사리 상리 사리 사예 아사예 아기니 선제 샤리 다라니 아로가바사파자빅사니 녜비제 아변다라녜리제 아단다파례수지 구구례 모구례 아라례 파라례수가차 아삼마삼리 붓다비기리질제 달마파리차뎨 승가녈구사녜 바사바사수지 만다라 만다라사야다 우루다 우루다교사랴 악사라 악사야다야 아바로 아마야나다야"

『세존이시여, 이 다라니 신주는 육십이억 항하사들의 모든 부처님께옵서 설하신 바이시니, 만약 이 법사를 침노하고 헐뜯는 자가 있으면, 곧 이 모든 부처님을 침노하고 헐뜯은 것이 되옵니다.』

때에 석가모니 부처님께옵서 약왕보살을 칭찬하시어 말씀하시되, 『착하고 착하도다. 약왕이여, 너는 이 법사를 불쌍히 생각하여 호위하고 보호하는 까닭으로 이 다라니를 설하니, 모든 중생을 넉넉히 이익되게 하는 바가 많으리라.』 하셨소이다.

이 때에 용시보살께서 부처님께 아뢰어 말씀하시되, 『세존이시여, 저도 또한 법화경을 읽고 외우며 받아서 가지는 자를 호위하며 보호하기 위하여 다라니를 설하오리다. 만약 이 법사가 이 다라니를 얻으면, 만약 야차며, 만약 나찰이며, 만약 부단나와, 만약 길자와, 만약 구반다와, 만약 아귀들이 엿보아 그의 잘못을 구할지라도, 능히 편리를 얻을 수 없게 하오리다.』 하시고, 곧 부처님 앞에서 이에 주를 설하시어 말씀하시되,

"자례 마하자례 우지 목지 아례 아라바제 녈례제 녈례다바제 이지니 위지니 지지니 녈례지니 녈리지바지"

『세존이시여, 이 다라니 신주는 항하사들의 모든 부처님께옵서 설하신 바이시오며, 또한 모두 따라서 기뻐하신 것이오니, 만약 이 법사를 침노하고 헐뜯는 자가 있으면, 곧 이 모든 부처님을 침노하고 헐뜯은 것이 되옵니다.』

② 이 때에 비사문천왕인 세상을 지키는 자가 부처님께 아뢰어 말하되, 『세존이시여, 저도 또한 중생을 불쌍히 생각하여 이 법사를 호위하고 보호하기 위한 까닭으로 이 다라니를 설하오리다.』 하고, 곧 주를 설하여 말씀하시되,

"아리 나리 노나리 아나로 나리 구나리"

『세존이시여, 이 신주로써 법사를 호위하여 보호하고, 저도 또한 스스로 마땅히 이 경을 가진 자를 호위하고 보호하여, 백 유순 안으로 하여금 모든 쇠약함과 병듦이 없게 하오리다.』

이 때에 지국천왕이 이 모임 가운데 있으면서, 천만억 나유타 건달바의 무리에게 더불어 공손히 공경되어 에워 둘러싸이어, 부처님 거처의 앞으로 나아가서, 합장하고 부처님께 아뢰어 말하되, 『세존이시여, 저도 또한 다라니 신주로써 법화경을 가지는 자를 호위하고 보호하오리다.』 하고, 곧 주를 설하여 말씀하시되,

"아가녜 가녜 구리 건다리 전다리 마등기 상구리 부루사니 알디"

『세존이시여, 이 다라니 신주는 사십이억의 모든 부처님께옵서 설하신 바이시니, 만약 이 법사를 침노하고 헐뜯는 자가 있으면, 곧 이 모든 부처님을 침노하고 헐뜯은 것이 되옵니다.』
 이 때에 나찰녀들이 있으니,
 첫째 이름은 남바요, 둘째 이름은 비남바요,
 셋째 이름은 곡치요, 넷째 이름은 화치요,
 다섯째 이름은 흑치요, 여섯째 이름은 다발이요,
 일곱째 이름은 무염족이요, 여덟째 이름은 지영락이요,
 아홉째 이름은 고제요, 열째 이름은 탈일체중생정기이었소이다.

이 십나찰녀가 귀자모와 더불고 아울러 그 아들과 그리고 또 거느린 무리와 함께 부처님 거처에 나아가서, 같은 소리로 부처님께 아뢰어 말씀드리되, 『세존이시여, 저희들도 또한 법화경을 읽고 외우며 받아서 가지는 자를 호위하고 보호하여, 그 쇠약함과 병듦을 없애 주고자 하나이다. 만약 엿보아 법사의 잘못을 구하는 자가 있으면 편리를 얻지 못하게 하오리다.』 하고, 곧 부처님 앞에서 주를 설하여 말씀하시되,

"이제리 이제민 이제리 아제리 이제리 니리 니리 니리 니리 니리 루혜 루혜 루혜 루혜 다혜 다혜 다혜 도혜 로혜"

『차라리 저의 머리 위에 오르게 할지언정 법사를 뇌롭게 하는 것을 없애오리다. 만약 야차나, 만약 나찰이나, 만약 아귀나, 만약 부단나나, 만약 길자나, 만약 비타라나, 만약 건타나, 만약 오마륵가나, 만약 아발마라나, 만약 야차길자나, 만약 인길자나, 만약 열병으로, 만약 하루나, 만약 이틀이나, 만약 사흘이나, 만약 나흘이나, 이에 이레에 이르는 것이거나, 만약 항상의 열병이거나, 만약 남자 형상이나, 만약 여자 형상이나, 만약 사내아이의 형상이나, 만약 계집아이의 형상이 이에 꿈 가운데 이를지라도, 또한 다시 뇌롭게 하는 것을 없애오리다.』 하고, 곧 부처님의 앞에서 게송으로 설하여 말씀드리되,
 만약 제 주문을 따르지 않고, 법을 설하시는 자를
 뇌롭게 하고 어지럽게 하는 자는 머리를 깨어서
 일곱으로 조각을 내어 아리수 가지와 같이 하리며,
 부모를 죽인 죄와 같이 하고, 또한 기름 짤 때의 허물과,
 말과 저울로 사람에게 거짓말하거나 속이는 것과,
 조달이가 승가를 깨뜨린 죄와 같이 하리니,
 이 법사를 범하는 자는 마땅히 이와 같은
 벌 내림을 얻으리이다.

모든 나찰녀가 이 게송을 설하여 마치고는 부처님께 아뢰어 말씀드리되, 『세존이시여, 저희들도 또한 마땅히 몸으로 스스로, 이 경을 받아서 가지고 읽고 외우며 닦아 행하는 자를 호위하여 보호하고, 편안하게 의지함을 얻게 하며, 모든 쇠약함과 병듦을 떠나게 하고, 모든 독약이 사라지게 하오리다.』

부처님께옵서 모든 나찰녀에게 이르시되, 『착하고 착하도다. 너희들이 다만 능히 법화의 이름만 받아서 가지는 자를 호위하고 보호하여도 복은 가히 헤아리지 못하거늘, 어찌 하물며 흡족하게 갖추어 받아서 가지고 경권에 공양하되, 꽃과 향과 영락과 가루향과 바르는 향과 사르는 향과, 부처님과 보살의 위엄과 덕을 표시하는 장엄도구인 깃발 과, 천개와 재주와 음악과, 가지가지의 등불을 켜되, 차조기등과 기름등과 모든 향기름의 등과 소마나꽃기름의 등과 첨복꽃기름의 등과 바사가꽃기름의 등과 우발라꽃기름의 등인, 이와 같은 것들의 백천 가지로 공양하는 자를 호위하고 보호함이랴. 고제여, 너희들과 그리고 또 거느린 무리는 응당 마땅히 이와 같은 법사를 호위하여 보호할지니라.』

이 다라니품을 말씀하실 때에 육만 팔천 사람은 나지도 없어지지도 않는 참된 법의 본바탕을 깨달아 알고 편안히 머물러 움직이지 않음 을 얻었소이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댓글 쓰기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분류 제목 읽어드림 조회 수
상용 의례 전체보기 image 56
새벽
image
5565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46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5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2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7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2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8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0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9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1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9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0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0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2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6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8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1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3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1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