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이트 리뉴얼 했습니다. 불편사항 있으시면 발자국에 남겨주세요.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오타 혹은 오류사항이 있는 게시글에 댓글을 달아주세요. 신고도 환영합니다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듣기 기능 사용시, 음파이미지가 보일때까지 기다려주신후 재생버튼 눌러주세요.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독경 독송용 - 불설아미타경 우리말

출처 본인 작성,본인 작성,수집자료
구분 독송용-우리말
읽어드림 듣기 가능

불설아미타경

 

이와같이 내가 들었다. 어느 때 부처님은 천이백오십인이나 되는 많은 비구들과 함께 사위국 기원정사에 계시었다. 그들은 모두 덕이 높은 큰 아라한으로 여러 사람들이 잘 아는 이들이었다. 즉 장로 사리불·마하목건련·마하가섭·마하가전연·마하구치라·리바다·주리반타가·난타·아난타·라후라·교범바제·빈두로파라타·가류타이·마하겁빈나·박구라·아루누타와 같은 큰 제자들이었다. 이 밖에 법의 왕자인 문수사리를 비롯하여 아일다보살·건달하제보살·상정진보살 등 의 큰 보살과 석제환인 등 수많은 천인들도 자리를 같이 했었다.

그때 부처님께서 장로 사리불에게 말씀하셨다.

여기에서 서쪽으로 십만억 불국토를 지나간 곳에 극락이라고하는 세계가 있다. 거기에 아미타불이 계시어 지금도 법을 설하신다. 사리불이여, 저 세계를 어째서 극락이라 하는 줄 아는가? 거기에 있는 중생들은 아무 괴로움도 없이 즐거운 일만 있으므로 극락이라 하는 것이다. 그리고 극락세계에는 일곱겹으로 된 난간과 일곱겹 나망과 일곱겹 가로수가 있는데, ··청옥·수정의 네 가지 보석으로 눈부시게 장식되어 있다. 극락세계에는 또 칠보로 된 연못이 있고 그 연못에는 여덟가지 공덕이 있는 물로 가득 찼으며 연못바닥은 금모래가 깔려 있다. 연못 둘레에는 금··청옥·수정의 네가지 보석으로 된 네개의 층계가 있고, 그 위에는 누각이 있는데 금··청옥·수정·적진주·마노·호박으로 찬란하게 꾸며져 있다. 그리고 그 연못 속에는 수레바퀴만한 연꽃이 피어, 푸른 빛에서는 푸른광채가 나고 누른 빛에서는 누른 광채가 나고 붉은 빛에서는 붉은광채가 흰 빛에서는 흰 광채가 나는데 참으로 아름답고 향기롭고 정결하다. 사리불이여, 극락 세계는 이와같은 공덕장엄으로 이루어졌느니라.

사리불이여, 또 저 불국토에는 항상 천상의 음악이 연주되고, 대지는 황금색으로 빛나고 있다. 그리고 밤낮으로 천상의 만다라 꽃비가 내린다. 그 불국토의 중생들은 이른 아침마다 바구니에 여러가지 아름다운 꽃을 담아 가지고 다른 세계로 다니면서 십만 억 부처님께 공양하고 조반 전에 돌아와 식사를 마치고 산책한다. 사리불이여, 극락 세계는 이와같은 공덕장엄으로 이루어졌느니라.

또 그 불국토에는 아름답고 기묘한 여러 빛깔을 가진 백학·공작·앵무새·사리새·가릉빈가·공명조 등이 밤낮을 가리지 않고 항상 화평하고 맑은 소리로 노래한다. 그들이 노래하면 오근(신심·정진·바른생각·선정·지혜)과 오력(믿는··정진의··생각의··선정의··지혜의·)과 칠보리분과 팔정도를 설하는 소리가 흘러 나온다. 그 나라 중생들이 그 소리를 들으면 부처님을 생각하고 법문을 생각하며 스님들을 생각하게 된다. 사리불이여, 이 새들이 죄업으로 생긴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말라. 왜냐하면 그 불국토에는 지옥·아귀·축생 등 삼악도가 없기 때문이다. 거기에는 지옥이라는 이름도 없는데 어떻게 실지로 그런 것이 있겠는가. 이와같은 새들은 법문을 설하기 위해 모두 아미타불께서 화현으로 만든 것이다. 그 불국토에 미풍이 불면 보석으로 장식된 가로수와 나망에서 아름다운 소리가 나는데, 그것은 마치 백천 가지 악기가 합주되는 듯하다. 이 소리를 듣는 사람은 부처님을 생각하고 법문을 생각하며 스님들을 생각할 마음이 저절로 우러난다. 사리불이여, 극락세계는 이와같은 공덕장엄으로 이루어졌느니라.

사리불이여, 그 부처님을 어째서 <아미타불>이라 하는 줄아는가? 그 부처님의 광명이 한량없어 시방세계를 두루 비추어도 조금도 걸림이 없기 때문이다. 또한 그 부처님의 수명과 그 나라 인민의 수명이 한량없고 끝이 없는 아승지겁이므로 아미타불이라 한다. 아미타불이 부처가 된 지는 벌써 열 겁이 지났다. 사리불이여, 그 부처님에게는 헤아릴 수 없이 많은 성문 제자들이 있는데 모두 아라한들이다. 어떠한 숫자로도 그 수효를 헤아릴 수 없으며, 보살 대중의 수도 또한 그렇다. 사리불이여, 극락세계는 이와같은 공덕장엄으로 이루어졌느니라.

사리불이여, 극락세계에 태어나는 중생들은 다 보리심에서 물러나지 않는 이들이며, 그 가운데는 일생 보처에 오른 이들이 수없이 많아 숫자와 비유로도 헤아릴 수 없고 다만 무량 무변 아승지로 표현할 수 밖에 없다.

이 말을 듣는 중생들은 마땅히 서원을 세워 저 세계에 가서 나기를 원해야 할 것이다. 왜냐하면, 거기 가면 그와 같이 으뜸가는 사람들과 함께 모여 살 수 있기 때문이다. 사리불이여, 조그마한 선근이나 복덕의 인연으로는 저 세계에 가서 날 수 없느니라. 선남자 선여인이 아미타불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하루나 이틀 혹은 사흘 나흘 닷새 엿새 이레 동안 한결같은 마음으로 아미타불의 이름을 외우되 조금도 마음이 흐트러지지 않으면 그가 임종할 때에 아미타불이 여러 거룩한 분들과 함께 그 사람 앞에 나타날 것이다. 그가 목숨을 마칠 때에 생각이 뒤바뀌지 않고 아미타불의 극락세계에 왕생하게 될 것이다.

사리불이여, 나는 이러한 도리를 알고 그와같은 말을 한 것이니 어떤 중생이든지 이 말을 들으면 마땅히 저 국토에 가서 나기를 원하라.

사리불이여, 내가 지금 아미타불의 한량없는 공덕을 찬탄한 것처럼, 동방에도 아촉비불·수미상불·대수미불·수미광불·묘음불이 계신다. 이러한 수없는 부처님들이 각기 그 세계에서 삼천대천세계에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법을 설하신다. “너희 중생들은 불가사의한 공덕의 찬탄, 모든 부처님이 한결같이 보호함이라고 하는 이 법문을 믿으라

사리불이여, 남방세계에도 일월등불·명문광불·대염견불·수미등불·무량정진불이 계신다. 이러한 수없는 부처님들이 각기 그 세계에서 삼천대천세계에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법을 설하신다. 너희 중생들은 불가사의한 공덕의 찬탄, 모든 부처님이 한결같이 보호함이라고 하는 이 법문을 믿으라

사리불이여, 서방세계에도 무량수불·무량상불·무량당불·대광불·대명불·보상불·정광불이 계신다. 이러한 수없는 부처님들이 각기 그 세계에서 삼천대천세계에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법을 설하신다. 너희 중생들은 불가사의한 공덕의 찬탄, 모든 부처님이 한결같이 보호함이라고 하는 이 법문을 믿으라

사리불이여, 북방세계에도 염견불·최승음불·난저불·일생불·망명불이 계신다. 이러한 수없는 부처님들이 각기 그 세계에서 삼천대천세계에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법을 설하신다. 너희 중생들은 불가사의한 공덕의 찬탄, 모든 부처님이 한결같이 보호함이라고 하는 이 법문을 믿으라

사리불이여, 하방세계에도 사자불·명문불·명광불·달마불·법당불·지법불이 계신다. 이러한 수없는 부처님들이 각기 그 세계에서 삼천대천세계에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법을 설하신다. 너희 중생들은 불가사의한 공덕의 찬탄, 모든 부처님이 한결같이 보호함이라고 하는 이 법문을 믿으라

사리불이여, 상방세계에도 범음불·수왕불·향상불·향광불·대염견불·잡색보화엄신불·사라수왕불·보화덕불·견일체의불·여수미산불이 계신다. 이러한 수없는 부처님들이 각기 그 세계에서 삼천대천세계에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법을 설하신다. 너희 중생들은 불가사의한 공덕의 찬탄, 모든 부처님이 한결같이 보호함이라고 하는 이 법문을 믿으라

사리불이여, 이 경을 가리켜 어째서 모든 부처님들이 한결같이 보호하는 법문이라 하는 줄 아는가? 선남자 선여인들이 이 법문을 듣고 받아 지니거나 부처님의 이름을 들으면 모든 부처님의 보호를 받아 바른 깨달음에서 물러나지 않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그대들은 내 말과 여러 부처님의 말씀을 잘 믿으라.

사리불이여, 어떤 사람이 아미타불의 세계에 가서 나기를 이미 발원하였거나 지금 발원하거나 혹은 장차 발원한다면 그는 바른 깨달음에서 물러나지 않고, 그 세계에 벌써 났거나 지금 나거나 혹은 장차 날 것이다. 그러므로 신심이 있는 선남자 선여인은 마땅히 극락세계에 가서 나기를 발원해야 할 것이다.

사리불이여, 내가 지금 여러 부처님의 불가사의한 공덕을 칭찬하듯이, 저 부처님들도 또한 나의 불가사의한 공덕을 칭찬하실 것이다.

석가모니 부처님이 어렵고 희유한 일을 하셨다. 시대가 흐리고, 견해가 흐리고, 번뇌가 흐리고, 중생이 흐리고, 생명이 흐린 사바세계의 오탁악세에서 바른 깨달음을 얻고 중생들을 위해 세상에서 믿기 어려운 법을 설하신다.”

사리불이여, 내가 이 오탁악세에서 갖은 고행 끝에 바른 깨달음을 얻고, 모든 세상을 위해 믿기 어려운 법을 설하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님을 알아라. 부처님이 이 경을 말씀하시니, 사리불과 비구들과 모든 세간의 천인 아수라들도 부처님의 말씀을 듣고 기뻐하면서 예배하고 물러갔다. (불설 아미타경 끝)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댓글 쓰기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분류 제목 읽어드림 조회 수
각종 기도의 의미 118
상용 의례 전체보기 image 163
새벽
image
5959
참회 예참
image
영어 듣기 가능 29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262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54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39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94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31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30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59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53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30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31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44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44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37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29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39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97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49
법화산림기도
image
듣기 가능 35